[Extra Reading] 영어 능률김 4과 분석(야탑고1, 송림고1)

[Extra Reading] 영어 능률김 4과 분석(야탑고1, 송림고1)

지난 겨울, 나의 가장 친한 친구인 상민이와 나는 서울에서 네팔로 다섯 시간 동안 비행기를 탔다. 우리가 비행기에서 내렸을 , 우리는 우리가 덮인 히말라야 산맥에 둘러싸인 것을 보았다. 우리는 산비탈을 오르고 싶었지만, 해야 중요한 일도 있었다. 우리는 가난한 네팔 아이들의 치아 치료를 도울 예정이었다.  세계의 다른 아이들처럼, 네팔 아이들 또한 그들의 치아를 깨끗하고 건강하게 유지할 필요가 있다. 그러나 네팔에는 전체 2 5백만 명의 인구에 250명의 치과의사만 있어 많은 아이들이 치아에 문제가 있다. 물론, 상민이와 나는 치과 의사가 되기 위한 훈련을 받지 않았지만 우리는 다른 방식으로 도울 있었다. 예를 들어, 우리는 환자들의 줄을 정리하고, 치과 장비를 닦고 준비하고, 아이들이 지루해할 놀아주었다. 당신은 우리가 깨끗하고 밝은 치과 진료실에서 일했다고 상상할지도 모르지만, 실제로는 그렇지 않았다. 

대신에, 며칠마다 우리는 마을에 사는 아이들을 위한 임시 진료소를 설치하기 위해 산길을 시간씩 걸어야 했다. 일이 끝난 매일 , 우리의 등이 아팠고 우리는 따뜻한 물로 샤워하고 부드러운 침대에서 자는 것을 꿈꿨다. 이러한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우리가 도운 아이들 얼굴에 미소를 보며 보람을 느꼈다. 쉬는 날에는 몇몇 놀라운 활동과 명소들을 즐겼다. 히말라야 산맥을 도보로 여행한 이외에도, 우리는 치트완 국립공원으로 여행을 갔다. 가이드의 도움으로, 우리는 표범이나 검은 코뿔소 같은 야생동물들을 경계하며 정글을 도보 여행했다. 의심할 여지없이, 네팔로의 여행은 놀라운 경험이었다. 아름다운 풍경, 친근한 사람들과 맛있는 음식은 상민이와 내가 절대 잊지 않을 것들이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