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어1 동아권 1과 분석_성남고 2학년 코코스영어학원

영어1 동아권 1과 분석_성남고 2학년 코코스영어학원

그림자처럼 다른 사람의 입장이 되어어보는

 

정말 지겨운 하루였어!” 나의 삼촌은 소파에 주저앉으면서 한숨 쉬었다. 그는 일로 몹시 지쳐보였다. 저녁 식탁에서, 삼촌은 그의 사무실에서는 상황이 얼마나 바쁘고 스트레스가 많은지 설명했다. “나는 너무나 많은 일들을 진행하고 있어.”라고 불평했다. “ 삶과 같은데요!”라고 내가 응답했다. “저도 정말로 스트레스가 많거든요.”  ? 스트레스가 많다고?” 나의 삼촌은 크게 웃었다. 

 

삶에 관해 무엇이 과연 스트레스가 많을 있니? 너는 출근할 필요가 없고, 내가 하듯이 사람들을 관리할 필요가 없잖니.”  물론 저도 그렇게 하죠.” 나는 그에게 참을성 있게 상기시켰다. “저는 매일 출근해요. 그곳은 학교라고 불리죠. 게다가, 저도 매일 사람들을 상대해야 해요. 그들은 선생님들과 급우들이라고 불리죠.”

, 그건 다르지,” “너는 삶의 진정한 압박을 다룰 필요는 없잖니. 나는 네가 학교에 가고 친구와 어울리는 것에서 어떻게 스트레스를 받는지 이해가 되는데. 내가 입장이면 좋겠어.”라고 그가 말했다. 귀를 의심했다. 아침에 나의 자명종이 울리자마자부터, 나는 아주 바쁘다. 서둘러서 샤워를 하고, 옷을 입고, 아침식사를 한다. 동안 내내, 머리는 나의 앞에 놓인 바쁜 일정에 압도된다. 나는 항상 과제물에 대한 마감 시간이 있고 시험 공부를 해야 한다. 

 

 

또한, 삼촌의 견해와는 반대로, 삶은 정말로 사람들을 관리하는 것을 포함한다. 나는 끊임없이 급우들과 선생님들이 말하고 행하는 것을 처리해야 한다. 비록 내가 집에 돌아오면 피곤한 하루의 긴장을 풀고 싶지만, 나는 긴급한 문제에 당면해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 나는 수학 문제를 풀고, 보고서를 쓰고, 시험 공부를 하면서 시간을 보낸다. 나는 마침내 잠자리에 들고, 다음 깨어나고 똑같은 일과를 서두른다.

따라서 우리 학교에서하루 동안 십대와 함께 지내자라는 행사를 발표했을 , 당신은 내가 삼촌을 선택했을 거라고 확신할 있을 것이다. 그가 학교에 나타났을 , 그는 하루가 어떠하리라는 것을 모르는 듯했다. 그는수업 시간 사이에 단지 전화 통에 응답하려고오른손에 스마트폰을 들고 있었고다른 일이 없을 읽으려고왼손에 업무 서류 장을 들고 있었다. 

 

나는 그가 나의 평일이 어떤지 또는 그의 하루가 어떠할지 전혀 모르고 있다는 것을 있었다! 처음에, 삼촌은 다시 학생이 것을 즐기는 같았다. 그는 나의 역사 수업 내내 활짝 웃었다. 그는 교과서 페이지를 휙휙 넘겨 보면서 그가 그곳에서 정보에 사로잡혔다.

하지만 번째 수업인 수학 시간이 끝나갈 무렵, 그는 점점 심각해졌다. 그는내가 학교 다닐 수학에 집중했었더라면 좋았을 텐데.”라고 머리를 긁적이며 말했다. 번째 수업인 스페인어 시간에, 삼촌의 미소는 희미해지기 시작했고 두통이 엄청 심해. 그걸 스페인어로 어떻게 말하니?”라고 갈겨 쪽지를 내게 건네주었다. 나는 웃음을 참으려고 애쓰며 격려하려고 그의 팔을 가볍게 두드렸다.

 

마침내, 점심시간이 되었고 우리는 구내식당으로 갔다. 삼촌은 갑자기 여학생이 나를 손가락으로 가리키며 웃고 있지? 아마도 그녀는 내가 보기만큼 똑똑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같아.”라고 소리쳤다. 나는 그를 데로 끌어당기며, “진정해요. Bob 삼촌. 그녀는 모든 사람을 비웃어요. 그녀는 수학 시간에 제가 문제를 머릿속으로 해결하지 못해 종이에 풀어야 했을 저를 비웃었어요.”라고 말했다. “, 그것이 아이 성격인가 보구나.”라고 삼촌이 말했다. 분명히, 삼촌은 점심 식사 중에 당황했지만, 그는 이후 교실에 돌아왔을 아마도 훨씬 당황했을 것이다. 

선생님이 삼촌에게 현재 UN 사무총장의 이름을 말하도록 요청했고 그는 정답을 생각할 없었다. 충격을 받아서, 그는내가 그것을 알았어야만 했는데! , 특히 모든 사람이 나를 쳐다보고 있을 바보처럼 느껴져!”라고 속삭였다. 학교에서의 하루가 끝날 무렵, 삼촌은 십대의 삶이 그가 처음에 생각했던 것만큼 쉽지 않다는 것을 인정했다. “오늘이 내가 살아온 가장 길고 가장 스트레스가 많았던 날들 하루였어.”라고 그는 말하고 나서내가 지금 가도 되니?”라고 물었다. “물론이죠, Bob 삼촌, 주셔서 고맙습니다.

 

그런데, 부여받은 숙제해야 하는 것을 잊지 마세요.”라고 나는 그에게 말했다. 나의 삼촌은 이제 나의 삶과 그의 사이의 유사함, 짧은 시간에 해야 일이 많고 하루 종일 다양한 유형의 사람들을 상대해야 하는 스트레스를 알게 되었다. ‘하루 동안 십대와 함께 지내자덕분에, 나의 삼촌은 학생으로서의 삶이 쉬운 일이 아니라는 것을 이해하고 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